'목장'에 해당되는 글 4건

  1. 2008.05.28 牛乳の運搬 우유 운반중
  2. 2008.05.18 생과 죽음 生と死
  3. 2008.05.17 수확 그리고 파종 収穫、播種
  4. 2008.05.04 보리밭 麦畑
확대
 うちの牧場では週に4回ヨーグルトを加工している。搾乳した牛乳を工場まで運ぶタンクローリー!!?
運搬者 ノヤの父ちゃん。 横でノヤは自分の車でお父さんと同じように動く。しっかりバックだって出来るんだ!!!
우리 목장에서는 일주일에  4번 요구르트 가공을 하고 있다. 착유한 우유를 공장까지 운반하는 탱크로리(?)
운반자는 노야 아빠. 옆에서 노야가 자기 차를 가지고 아빠랑 똑같이 이동중. 후진도 잘한다니까~~!!
Posted by kisei
うちの窓から畜舎の牛が見える。
ある日のことだ、立てずにじっと座っている牛がいた。
気になって夫に尋ねると、
「ああ、子牛を生んでから立てないんだよ」
その後その牛は結局死んでしまった。

出産は死と隣りあわせと聞くがまさにこれだと思った。
母親は’必死’に子を産むのだ。

酪農業は子牛を生まなければ始まらない。必死に子牛を生み、乳を人間様に取られてしまう乳牛。
子牛が生きるために飲む乳を人間が飲んでいるのだ。
そんなことをここで言わなくてもいいのではないかと思うかもしれないがそれが現実なのだ。
そしてこの乳を売ってそのおかげで生活している私がいるのだ。


우리집에서 축사의 소를 볼 수 있다.
오느날 일어나지 못해 계속 앉아 있는 소가 있었다.
궁금해서 남평한테 물었다.
'아,,송아지를 났고 일어나지 못하는 거야'라는 답이 왔다.
몇일 후 이 소는 결국 하늘 나라에 가버렸다.

출산은 죽음과 함께 있다고 들었지만 바로 이것이다.
어머니는 '죽을 마음'으로 아이를 낳는다.

낙농업은 송아지를 나야지 되는 일이다. 죽을 마음으로 송아지를 낳고 젓을 인간들한테 빠았는 젓소.
송아지가 살아가기 위해 먹는 젓을 인간들이 먹고 있다.
이런 것은 여기서 말하지 않아도 된다고 생각할 지도 모르지만 이것이 현실이다.
그리고 이 젓을 팔아 그 덕분에 생활하고 있는 내가 있는 것이다.


Posted by kisei
TAG 목장
5월에 되면 보리 수확을 하고 또 수확한 밭에 다른 작물을 심기 위해서 준비하느라 바쁘다.
누가 바쁜가....  우리 애기 아빠지.
밤 새서 일하기도 하고 얼글 볼새가 없다.

보리 다음에 심을 작물은 수단 글라스다. 이것은 수수종류라고 한다.

큰 트랙터를 가지고 있는 제 남평은 자기 밭 외에도 여기저기  일하러 다닌다.
농사는 시기가 중요하다고 하지. 그런데 너무할 정도로 바빠서 결혼한 당시에는 적응이 안되서 (남평 얼글 못보는게) 우울하기도 했지. 근데 요새는 바쁜가 보다~~하고 저는 제 할 일을 하고 있다.

5月になると麦の収穫、そしてそのあとにまた違う飼料を植えるためとても忙しい。
誰がって? うちの夫。
徹夜で仕事をすることもあって顔を合わせることも出来ない。

麦の次に植えるのはスタングラス?というものらしいが、トウモロコシの種類だとか。

大きいトラクターを持っている夫はこの時期に自分の畑以外に頼まれていろんなところで仕事をする。
農業は時期が重要だというが・・・ あまりにも忙しすぎるので結婚した当時は慣れなくて(夫を何日も顔を見れないことが)憂うつになったことも。 でも最近は忙しいのね、と割り切って自分のすることをしている。割り切ってしまうと楽だけどそれまでがつらいなあ。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8.5.11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8.5.11

사용자 삽입 이미지

5.14


Posted by kisei
TAG 목장


 5월2일 보리밭에서  흐~~   참 아름다운계절이네. 산책하는 김에 보리밭에 갔다. 처음은 유모차에서 안 내리다고 했는데 내가 안고 밭에 내려주니까 좋아하는거 있지. 아~~ 좋은 날씨, 보리가 흔들흔들 바람과 함께 춤추고 있지.
무특 생각이 났다. 사라가 없지. 산책이라고 하면 맨날 노야랑 가는 것이 되어버렸지. 사라 업고 유모차 말기엔 너무 어려워서 그랬지만....사라도 밖으로 나가는 거 좋아 하는데 다음에는 같자 가자~~.
  조금 있으면 노야 아빠가 소먹이로 하기 위해 수확할 보리. 트랙터로 돌돌 말아야 한다.

5月2日 麦畑にて お散歩がてら麦畑へ。乳母車から降りないといっていたノヤも畑に立たせたら喜んでいました。いい天気。麦が揺れる風景。気持ちいいです。 
気付いたらお散歩といえばいつもノヤとばかりしている。だってサラをおんぶして、乳母車押すのは結構大変。なのでいつもサラをハルモニ預けてしまうのよ。でもね、サラもお外大好きだし今度は一緒に行こうね。
麦畑の麦はもうすぐ収穫。牛さんの餌になります。収穫をするのはもちろんノヤのお父さん。
トラクターでくるくる巻いてラッピングをしますよ。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kisei
TAG 노야, 목장


티스토리 툴바